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영암군 1회 추경예산 4천406억 원 확정
영암군 1회 추경예산 4천406억 원 확정

영암군은 일반회계 3천889억 원, 특별회계 517억 원 등 총 4천406억 원의 2017년도 제1회 추경 세입·세출예산안을 19일 영암군 의회에서 확정 의결했다.

이는 2017년 본예산 대비 732억 원 증가한 것으로 일반회계는 679억 원(21.1%) 증가, 특별회계는 53억 원(11.4%)이 증가한 규모다.

분야별로 보면 농림분야 216억여 원, 국토 및 지역개발 142억여 원, 문화 및 관광 106억여 원, 사회복지 80억여 원, 환경보호 75억여 원 등 주민 생활과 밀접한 지역 현안사업 해결과 농업 및 환경 분야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주요 편성내용을 보면 2018 도민체전 개최 공설운동장 정비 및 각종 시설물 정비 및 행사 예산 43억여 원, 삼호서중학교 앞 도시계획도로 개설 및 도시기반시설 확충 38억여 원, 마을경로당 비품 구입 등 노인복지예산 26억여 원, 삼호읍사무소 건립 23억여 원, 농작물 재해보험료 지원 22억여 원, 친환경농업단지 조성사업 17억여 원, 한국트로트 가요센터 건립 13억여 원 등이다.

영암군 관계자는 1회 추경 예산 편성과 관련 "국·도비 보조금의 군비 부담 증가 등으로 어려움이 있었으나, 전동평 군수와 전 공직자의 일치된 노력으로 보통교부세를 본예산 편성액 대비 497억여 원 추가 확보하여 그동안 미뤄왔던 각종 지역 현안사업을 해결했다"고 말했다.

이어 "하나 된 군민 풍요로운 복지영암 실현을 위한 군민 복지증진과 농업 분야 발전 및 지역 경제 활성화 등에 역점을 두고 편성했으며 앞으로도 지방세 등 자체수입이 유동적으로 예상됨에 따라 특별교부세, 지역발전특별회계 등 국비 확보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끝)

출처 : 영암군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04-21 17:23] 송고
출처 :영암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