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함양군, 지방세 우수사례 발표대회 '우수시군' 선정
함양군, 지방세 우수사례 발표대회 '우수시군' 선정

경남 함양군이 전국 지방세 체납액 징수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우수시군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이로써 군은 1억 원 정도의 인센티브까지도 받을 수 있게 됐다.

함양군은 행정안전부 주최로 지난 9일과 10일 전남 여수시에서 열린 2017 지방세 체납징수·세무조사·벤치마킹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기업회생계획 동의로 블랙홀에 빠진 세정구하기로'를 발표해 우수시군으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발표대회는 전국 시·도에서 제출한 사례 중 사전심사를 통과한 총 20건의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행정안전부, 한국지방세연구원 및 지방세 담당공무원 등이 평가했다.

군은 지난 3월 수년간 기업회생문제로 고액의 세금을 체납해온 함양리조트가 올해 82억 원 정도의 지방세 체납액을 납부해 군의 체납액을 대폭 줄이면서 지방재정 건전성을 확보한 사례를 발표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번 발표대회에서 지방재정 건전성 확보 차원에서 체납정리실적에 대한 배점이 월등히 높아 우수시군으로 선정될 수 있었다.

군 관계자는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국민의 납세의무를 성실히 수행한 납세의무자와 전 세무공무원의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공평과세를 위해 고질상습 체납을 강력 징수하고 다양한 납세편의제도를 홍보해 자진납부하는 풍토가 조성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함양군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11-15 16:15] 송고
출처 :함양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