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김양희 충복도의장, 학교체육시설 사용 지역주민과 간담회
김양희 충복도의장, 학교체육시설 사용 지역주민과 간담회


김양희 도의장이 15일 도의회 회의실에서 학교체육시설 사용료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간담회를 한 가운데 향후 제시된 의견들이 실질적 제도개선으로 이어질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 의장 주재로 열린 이번 간담회에는 정영수 교육위원장, 청주시 학교체육시설 사용 동호회 대표 및 임원진 30여 명이 참석해 현행 학교체육시설 사용료 부과 상의 문제점 및 개선방향 등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이날 참석한 동호회 대표 등은 학교체육시설 사용료 부과와 관련해 ▲학교체육시설 장기사용료(1개월 이상) 부과의 재산관리관 위임에 따른 납부기준 불명확 및 학교별 사용료 격차 발생 ▲추가사용료 및 감면대상, 감면율에 대한 구체적인 내부기준의 미비 등을 주요 문제점으로 지적했다.

이어 "생활체육 활성화와 지역주민 공동이용의 확대를 위해서라도 학교체육시설 사용료 부과에 대한 합리적 제도개선이 이뤄져야 한다"고 건의했다.

김 의장은 "도내 학교체육시설에 대한 학교별 사용료 편차 및 독점 사용 등 지적되고 있는 문제점에 대한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한다"며 "향후 주민들의 불편과 이에 따른 민원이 발생하지 않도록 일률적 부과기준 마련 및 목적별 사용료 인하 등을 도의회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검토해 조례 개정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의회는 제360회 정례회 회기를 맞아 상임위별 행정사무감사를 진행 중인 가운데, 소관 상임위인 교육위원회 행감에서도 학교체육시설 사용료에 대한 개선 노력이 당부된 바 있다.
(끝)

출처 : 충청북도의회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11-15 16:29] 송고
출처 :충청북도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