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함안군보건소, 인플루엔자 예방수칙 준수 당부
함안군보건소, 인플루엔자 예방수칙 준수 당부

함안군보건소는 최근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 발령 이후 인플루엔자 환자가 증가함에 따라 개인위생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군 보건소에 따르면 인플루엔자에 걸리면 1∼4일 후에 38℃ 이상의 고열과 함께 기침, 두통, 근육통, 콧물 등의 증상을 보이며 소아는 구토, 설사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

이에 따라 임신부, 만성질환자 등 우선 접종 권장대상자 중 미 접종자는 빨리 예방접종 받을 것을 비롯해 소아, 임신부, 심폐질환자 등 고위험군은 합병증 발생과 기존 질환이 악화할 수 있으므로 의심 증상 시 가까운 의료 기관에서 신속히 진료받을 것을 강조했다.

특히 인플루엔자에 걸렸을 경우 집단 내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증상 발생일로부터 5일이 지나고 해열제 복용 없이 정상체온(36.5℃)으로 회복 후 48시간까지 어린이집, 유치원 등에 등원·등교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함을 거듭 강조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서는 예방접종과 함께 올바른 손 씻기와 기침 예절 실천, 손으로 눈, 코, 입 만지지 않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해야 하며 호흡기 증상 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끝)

출처 : 함안군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8-01-12 17:35] 송고
출처 :함안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