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정읍시, 사회복지시설·저소득층 위해 다양한 지원
정읍시, 사회복지시설·저소득층 위해 다양한 지원


정읍시가 사회복지시설과 저소득층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통해 지역민 모두가 행복하고 훈훈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시는 지난 설 명절 기간 모두 사회복지시설과 소외계층에게 1억5천800여만 원의 현금과 물품을 전달했다.

재원은 시 자체 사업비와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그리고 지역 내 유관기관과 봉사단체, 시민들이 적극 참여한 성금으로 마련됐다.

먼저 시는 9천870여만 원을 들여 독거노인과 장애인, 한 부모, 다문화 등 중위소득 80% 이내 1천993가구를 지원했다.

시는 "쌀과 라면, 돼지고기 등의 생필품은 물론 현금 등을 전달해 저소득층이 따뜻한 설 명절을 나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757개 복지시설과 단체에도 6천여만 원을 지원했다.

시는 위문품을 전달해 위로 격려함은 물론 열악한 환경에서 일하고 있는 사회복지시설 종사자를 위로 격려했다.

또 설 명절 기간에는 이와 별개로 정읍라이온스클럽(회장 강수형)과(유)삼오(대표 최준삼), 동성아스콘(대표 송봉석), 한전 정읍지사 등 기업과 단체도 개별적으로 성금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 따듯한 설 명절 나기에 힘을 보탰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가운데서도 어려운 이들과 함께하는 따뜻한 명절을 보내기 위해 애써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세대가 소외되는 일 없이 없도록 촘촘한 복지 안전망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끝)

출처 : 정읍시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8-02-14 11:18] 송고
출처 :정읍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