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공주대 사범대학, 2018 교원임용시험 463명 합격
공주대 사범대학, 2018 교원임용시험 463명 합격


공주대학교(총장직무대리 김희수)는 2018학년도 교원임용시험에서 463명이 최종 합격했다고 발표했다.

교원임용시험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 지고 있는 상황에서 공주대는 작년 335명보다 128명(38.2%)이 많은 합격자를 배출했고, 매년 합격률이 증가 추세에 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성과이다.

공주대학교 사범대학(학장 이병기)은 개교 70주년이 되는 2018년에 2004년 이후 14년 만에 최대 합격자를 배출함으로써 교원양성 명문대학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1990년 국공립 사범대학은 우선 임용제도가 위헌 결정이 되면서 큰 위기에 직면한 바 있다.

그러나 공주대학교 사범대학은 이러한 위기를 기회로 삼아 교수, 학생, 직원은 물론 동문까지 협력해 핵심역량 강화를 위한 특성화 교육과정, 담임교수제를 통한 상담활동, 학과 맞춤형 현장 프로그램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으로 교원양성기관평가 제2주기(2003년), 3주기(2010년), 4주기(2015년)에서 연속해 최고등급을 받는 등 대외적인 평가에서도 큰 성과를 거두었으며, 최근 5년 동안 연평균 300여 명이 넘는 교원임용시험 합격자를 배출했다.

최근 4차 산업혁명의 도래에 따라 초·중등학교에서는 교육의 질적인 변화가 요구되고 있으며, 이에 부합하는 교원양성이 절실해지고 있다.

공주대학교 사범대학은 미래 교육에 대한 비전을 가지고 KNU-명품교사 인증제, 4차 산업혁명 대비 사범대학 핵심교양 운영, 교사 핵심역량 강화 프로그램, 또래상담지도자(교수)-또래상담사(학생) 자격 프로그램 등을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는 교원양성 명문대학으로서의 명예와 전통을 잇고, 미래 교원양성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끝)

출처 : 공주대학교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8-02-14 12:50] 송고
출처 :공주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