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장성군, 청년 연어의 창업 꿈 이뤄준다
장성군, 청년 연어의 창업 꿈 이뤄준다


장성군이 '청년 연어'를 지원하는 사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장성군은 젊은 영농 인재들의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돕고 농산업 분야 창업가를 육성하기 위해 '청년 농업인 창업지원 프로젝트'를 올해부터 2020년까지 3개년 사업으로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만18∼39세 청년 농업인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교육 프로젝트는 농산업 창업가를 육성하는 데 초점을 두고 있다.

창업 아이템 발굴부터 실제 창업까지의 전 과정을 지원하는 것은 물론이고 창업 후 사업성과를 높일 수 있는 맞춤형 컨설팅까지 제공한다.

교육은 모두 3단계로 구성돼 있다.

1단계는 농산업 창업 안내, 창업 아이템 발굴, 사업계획 작성법을 교육하는 '전문교육'이다.

2단계는 영농 규모 확대, 장비 확충, 제품 개발, 운영자금 등을 지원하는 '창업지원'이다.

3단계는 창업 후 사업성과를 높이게끔 전문가와 일 대 일로 연결해 컨설팅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컨설팅'이다.

장성군은 교육생 중 창업 의욕이 앞서고 우수한 창업계획을 발표한 영농인을 선정해 영농창업자금, 선도농가 1:1 컨설팅 등의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 프로젝트에 대한 청년 농업인들의 반응은 뜨겁다.

이달부터 10월까지 진행하는 올해 프로젝트의 경우 5개 농장을 지원하는 게 당초 계획이었지만 교육 신청자가 몰린 덕분에 10개 농장으로 지원대상을 늘릴 계획이다.

장성군은 내년엔 15개 농장, 2020년엔 20개 농장을 지원하는 게 목표지만 반응이 좋은 만큼 지원 대상자 확대를 고려하고 있다.

이번 교육은 청년 농업인들을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청년 연어 프로젝트'와 연계돼 있다.

장성군은 바다에서 사는 연어가 모천으로 돌아오듯 도시민과 향우가 살고 싶은 장성군을 만들어 인구절벽과 지방소멸 위기에 대응하는 인구 늘리기 시책인 '연어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청년 농업인 창업지원 프로젝트'는 이 프로젝트의 주요 사업 중 하나다.

장성군은 농과계 학교 졸업생, 군 전역자, 귀농·귀촌인, 전업농 자녀들을 대상으로 '청년 연어'를 지속해서 발굴할 계획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군 농업의 미래, 나아가 장성군의 미래가 청년 농업인에게 달려 있다고 봐도 과언이 아니다"면서 "영농창업자금과 컨설팅 지원을 통해 수료생들이 대박 창업을 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장성군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8-02-22 09:00] 송고
출처 :장성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