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부산 북구, 다중이용시설 복합재난 민·관·군 대응 현장훈련
부산 북구, 다중이용시설 복합재난 민·관·군 대응 현장훈련


부산 북구는 지난 15일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북구 재난안전대책본부 주관으로 실시되었으며 재난 발생 시 즉각적인 대응을 할 수 있도록 재난안전대책본부 13개 협업기능부서와 금곡동 행정복지센터, 유관 기관, 민간단체 등 3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했다.

참여 기관은 북부경찰서, 북부소방서, 육군 6339부대 6대대, KT, 한전, 가스안전공사, 상수도사업본부, 동원종합사회복지관, 금곡주공2단지아파트 관리사무소 등이며 북구 민방위대, 여성민방위대, 자율방재단, 적십자봉사회 등 민간단체들도 참여했다.

또한 동원종합사회복지관 내 YMCA 어린이집, 금곡주공2단지 아파트 주민과 민간기업 태감엘리베이터 등이 훈련에 참여했으며 훈련지원을 위해 사상구와 동구에서도 인력과 장비를 파견해 공조체계를 점검했다.

훈련은 다중이용시설(동원종합사회복지관) 지진으로 인한, 건축물 붕괴, 화재 발생상황을 가정한 복합재난 대응훈련으로 ▲재난 상황 보고 및 전파 ▲긴급대피 및 초기대응 ▲화재진화 및 인명구조 ▲수습 및 복구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훈련에서는 소방펌프 차량, 굴절사다리차 등 30여 종의 재난대응차량과 에어메트 등 20종의 장비가 투입돼 현장감을 높여줬다.

북구는 이외에도 지진대피훈련, 주민참여 체감훈련, 민간기업 자율훈련, 안전문화캠페인 등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계속 실시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에 참여해주신 기관·단체와 주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우리 구 재난대응체계 점검과 개선에 좋은 기회가 됐으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더욱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끝)

출처 : 부산북구청 보도자료


[2018-05-17 17:25] 송고
출처 :부산북구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