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인천 동구, 저지대 주택 등 침수방지시설 무상 설치 완료
인천 동구, 저지대 주택 등 침수방지시설 무상 설치 완료


인천 동구(구청장 허인환)는 여름철 집중호우 시 구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82세대에 침수방지시설 설치를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7월 23일 시간당 90mm 이상의 집중호우로 동구 저지대 반지하 주택 및 상가 총 202세대에 침수피해가 발생했다.

피해의 대부분이 저지대 주택 및 소상공인 상인들로 재난복구비 100만 원이 지원됐지만, 침수피해를 복구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었다.

이에 구에서는 구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를 위해 지난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택, 상가 세대 및 침수 우려 세대 등 침수방지시설 설치를 신청한 82세대에 침수방지 시설을 무상으로 설치 완료했다.

노면수가 월류하는 주택 출입구나 지하 계단 입구에는 높이 40cm의 물막이 판을, 하수가 역류할 수 있는 취약주택에는 바닥 배수구, 싱크대, 화장실 변기에 역류 방지밸브를 설치 완료했으며 집중호우 시 침수 방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구 관계자는 "최근 게릴라성 집중호우가 잦아지는 만큼 원활한 빗물 배수를 위해 집수받이 주변이 막히지 않도록 주민 여러분의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여름철 집중호우, 강풍 등 재난대비에 만전을 기해 주민이 24시간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인천동구청 보도자료


[2018-07-17 14:17] 송고
출처 :인천동구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