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내용보기 | 인쇄
경기 광주시보건소, 건강 위한 어르신 장애 예방 운동교실
경기 광주시보건소, 건강 위한 어르신 장애 예방 운동교실


경기 광주시보건소(소장 서근익)는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의 하나로 8월 14일부터 9월 20일까지 오포건강생활지원센터에서 '어르신 장애 예방 운동교실'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노약자의 기초체력을 강화해 장애 발생을 예방하고 노년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마련됐으며 건강 취약 계층인 어르신 16명을 대상으로 물리치료사, 작업치료사와 함께 재활운동 장비를 활용한 기초체력 강화운동, 스트레칭, 작업치료 소도구를 이용한 인지 강화 프로그램 등을 주 2회 6주간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운동교실 시작 전 기초체력(악력, 심폐지구력, 각근력 등)을 측정하고 6주간의 체력 및 인지 강화 운동 후 강화된 체력능력을 재측정함으로써 재활운동 전·후의 건강기능의 향상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서 소장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유례없는 인구의 고령화 위기에 직면해 있으며 건강이 전제되지 않은 평균수명 증가는 노년의 심각한 삶의 질 저하와 의료비 재정 고갈로 이어진다"며 "어르신의 건강 관리 능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포건강생활지원센터는 지체·뇌 병변 장애인을 위한 재활운동시설이 갖춰진 곳으로 장애인의 사회활동 참여를 위한 재활운동 등 다양한 건강향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끝)

출처 : 광주시청 보도자료


[2018-08-17 11:58] 송고
출처 :광주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