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고흥군, 고소득 농림어가에 SMS로 고급 영농정보 제공



고흥군(군수 박병종)은 고소득 농림어업인 1천249명에게 휴대전화 SMS(Short Message Service)를 활용해 농림어업 현장과의 상호 소통을 강화한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SMS로 영농 현장에 신기술 정보를 신속하게 전달함은 물론 긴급한 기상상황 등 자연재해를 사전 예방할 수 있도록 실시간으로 정보를 제공하고 다수 농림어업인의 애로·건의사항 수렴하는 창구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군에 따르면 민선 3기 이후 '농림수산식품산업 비전5000 프로젝트' 추진으로 선정된 1억 원 이상 고소득 농림어업 인력을 직접화해 다변화하는 농림어업의 정보를 공유해 수준 높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서비스 제공 대상은 고소득 농림어업인으로 선정된 ▲1억 원 이상 고소득농가 그룹인 골드클럽(904명) ▲2억 원 이상 고소득농가 그룹인 다이아몬드 클럽(250명) ▲품목별 소득왕(90명) ▲수출탑 수여업체(5개소) 총 1천249명이다.

단문 문자서비스는(SMS) 다른 소통 도구와 마찬가지로 휴대전화 등 모바일 환경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현장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에서의 상황 공유 등 신속한 소통의 도구로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더 매력적이다.

군 농업축산과 송봉종 과장은 "SMS 활용은 농림어업 현장의 소리를 시공간의 제약 없이 주요 현안을 공유하는 행정적인 소통뿐만 아니라 상호 간의 유대 관계를 돈독하게 할 수 있는 소통 문화 정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끝)

출처 : 고흥군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04-21 16:17] 송고

보도자료 검색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