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부산 거주 향우들, 고향 목포 나들이



재부산 호남향우회(회장 이민재) 임원단 200여 명이 목포를 찾았다.

재부산 호남향우회는 연례행사로 회장의 고향을 방문해 해당 자치단체와 친목을 도모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해왔다.

이에 따라 올해는 새로 취임한 이민재 회장의 고향인 목포를 방문했다.

임원단은 지난 17일 하루 일정으로 목포에 도착, 목포시청을 방문해 박홍률 목포시장의 환대를 받았다.

목포 시정에 대한 설명을 청취하고 간담회를 가진 임원단은 이후 유달산 등 목포의 주요 관광지를 둘러보고 맛깔난 목포 음식을 접하며 고향의 멋과 맛을 물씬 느끼고 돌아갔다.

이민재 회장은 재단법인 미래산업보건의료재단 이사장, 대한약사회 부회장 등을 역임 중으로 목포 교육 발전을 위해 장학금 1천만 원을 목포장학재단에 기탁했다.

역시 목포 출신인 이대숙 부회장도 100만 원을 기탁했다.

이민재 회장은 "부산에 살고 있는 83만 향우들과 함께 고향 목포의 발전을 기원한다"며 "앞으로 많은 경상권 관광객들이 목포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접하고, 맛있는 음식을 맛볼 수 있도록 노력과 홍보를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끝)

출처 : 목포시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06-19 17:30] 송고

보도자료 검색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