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하동군, '아시아 최장' 금오산 짚 와이어 개통



하동군 금남면 금오산 일원 어드벤처 레포츠단지의 핵심시설인 '아시아 최장' 짚 와이어(Zipwire)가 개통식을 갖고 일반에 공개됐다.

하동군은 14일 오후 4시 한려해상국립공원의 다도해가 한눈에 들어오는 금오산 정상에서 '금오산 어드벤처 짚 와이어 개통식'을 가졌다.

이날 개통식에는 윤상기 군수를 비롯해 정의근 군의회 의장, 이갑재 도의원, 한지균 교육장, 노동호 문화원장 등 기관·단체장과 금남·금성·고전·진교면민, 운영업체 관계자 등 360여 명이 참석해 짚 와이어 개통을 축하했다.

개통식은 식전 안전기원제에 이어 내빈소개, 국민의례, 경과보고, 군수 인사말, 내빈 축사, 오픈 테이프커팅, 짚 와이어 시승 순으로 진행됐다.

윤상기 군수는 "지리산의 북부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관광 인프라가 부족한 남부권에 짚 와이어가 개통하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금오산에 알파인코스터·모노레일·케이블카 등을 구축해 세계 최고 수준의 어드벤처 레포츠 메카로 키워갈 것"이라고 말했다.

금오산 짚 와이어는 금오산 어드벤처 레포츠단지 조성사업의 하나로 33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2015년 6월 착공 이후 1년 2개월여 만에 마무리돼 이날 오픈했다.

어드벤처 레포츠단지의 핵심시설인 짚 와이어는 금오산 정상에서 금남면 경충사 인근 도착지에 이르는 총연장 3.186㎞로 아시아에서 가장 길다.

2개 라인에 1구간 732m, 2구간 1천487m, 3구간 967m 등 3구간으로 이뤄진 짚 와이어는 최고 경사도 27%로 최고시속이 120㎞에 이르며 소요시간은 구간별 환승 시간을 포함해 5분가량 걸린다.

짚 와이어는 청소년수련원 인근 매표소에서 승합차를 타고 금오산 정상에 오른 뒤 하강하며 금오산 케이블카가 완공되는 내년 말 이후에는 정상까지 케이블카로 이동하게 된다.

민간업체인 '하동알프스레포츠'가 운영하는 짚 와이어 탑승료는 평일 기준 4만 원(주말·휴일 4만5천 원)이며 하동군민과 타지역 장애인·국가유공자에게는 30%의 할인혜택을 준다.

군은 앞서 지난해 10월 이곳에 스릴과 모험을 즐길 수 있는 빅스윙·파워팬·퀵점프을 개통한 데 이어 내년에 알파인코스터, 모노레일, 에코어드벤처와 케이블카가 설치되면 금오산이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레포츠 관광지로 거듭난다.
(끝)

출처 : 하동군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09-14 18:00]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