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강원도, 대한민국 기후경영대상서 환경부장관상 수상


강원도(도지사 최문순)는 오는 17일 에너지경제신문사가 주최하고 외교부, 환경부 및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2017 대한민국 기후경영대상'에서 환경부장관상(기술혁신 부문)을 받는다.

'대한민국 기후경영대상'은 신(新) 기후체제를 대비해 지속가능한 기후정책 추진을 통해 탁월한 성과를 거둔 기업 및 기관을 선정하고 이를 널리 알려 대한민국의 미래성장에 이바지하기 위해 2016년부터 개최돼 올해로 두 번째를 맞이했다.

이번 수상은 강원도가 신녹색 기술을 통한 산림·환경의 미래가치 증대 및 수열에너지 융복합 클러스터 조성 등 환경부문 기술혁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은 결과이다.

그동안 강원도는 '청정하고 잘사는 강원도, 신녹색가치 실현'을 위해 균형 있는 산지관리, 환경과 경제가 상생하는 환경관리 기반 육성, 청정 물 환경 자원의 경제적 가치 창출 등을 위한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왔다.

특히 소양강댐 냉수(수열에너지)를 활용한 '수열에너지 융복합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제19대 문재인 대통령 지역대표 공약으로 선정됐으며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17 투자 선도지구 공모' 사업에 선정되는 등 기술혁신 부문 심사과정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참고로 수열에너지는 열을 얻을 때 연소하지 않는 청정에너지이면서 비고갈성 에너지원으로 전력비용 절감 및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크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이번 수상으로 친환경 녹색성장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많은 국민이 기후변화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수상소감을 밝혔다.
(끝)

출처 : 강원도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11-16 19:00]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