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대구교육청, 신설 다목적 강당에 체험용 완강기 설치



대구광역시교육청(교육감 우동기)은 '전국 최초'로 대구 진천초등학교 등 다목적 강당 107교에 학생들의 화재 등 재난대비 생존체험 교육 강화를 위한 체험 완강기를 설치 확대한다고 발표했다.

체험용 완강기는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건물 내부에서 건물 외부로 내려오는 탈출용 소방 피난기구로, 아파트나 건물에 설치돼 있으나 사용방법을 몰라 인명 피해가 발생하는 사례가 생기고 있다.

이에 대구시교육청에서는 학생들이 저학년부터 단계적으로 직접 완강기를 이용해 2층에서 1층으로 내려오는 체험 안전교육을 함으로써 각종 화재 상황 대처능력을 향상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내년에는 기숙사를 보유한 학교를 우선으로 기존학교의 다목적 강당에 약 1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초등학교 33교, 중학교 8교, 고등학교 27교 총 68교에 설치하고 앞으로 전 학교에 완강기를 설치할 계획이다.

더불어 화재 발생 시 상황별 안전수칙을 숙지하고 교사와 함께 완강기 체험과 심폐 소생술 체험 등을 병행하는 생명존중 교육을 시행할 수 있도록 완강기 등 소방 피난 체험기구 설치를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대구 진천초등학교는 지난 1일 다목적 강당 별마루의 개관과 함께 전국 최초로 강당에 완강기를 설치했고 위급한 화재 상황에서 안전하고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강당 내부의 완강기를 활용해 화재대피 안전체험교실을 전교생 및 교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교내 민방위 훈련의 목적으로 지난 13일부터 교직원을 대상으로 시작된 '2017 완강기 화재대피 안전체험교실'은 오는 24일까지 전교생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또한 화재 시 계단으로 탈출이 어려운 위급한 화재 상황에 대한 대처능력을 기르는 데 중점을 두고 철저하게 개별 실습으로 수업이 이뤄지고 있어 학부모 및 인근 학교에서도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대구 진천초 김장수 교장은 "안전한 시설과 장비를 갖췄더라도 스스로 안전에 대한 의식이 없다면 무용지물이며 안전은 스스로 지켜야 한다는 의식이 어릴 때부터 자리 잡아 안전사회 건설의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완강기 안전체험교실을 통해 소방관을 꿈꾸는 학생에게는 좋은 경험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완강기 설치를 계획, 추진 중인 대구교육청 장철수 교육시설2과장은 "관내 초·중·고등학교에 체험용 완강기를 구축해 학생들이 다양한 재난 발생 시에도 대처할 수 있는 소중한 체험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학생 스스로 화재 및 지진 발생 시 스스로 대피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출 수 있는 학생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끝)

출처 : 대구교육청 보도자료

본 콘텐츠는 제공처의 후원을 받아 게재한 PR보도자료입니다.
[2017-11-17 14:45]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