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광주시교육청, '이동식 안전체험버스' 첫 출발


광주시교육청이 4월 17일 송정중앙초등학교를 시작으로 12월까지 유치원과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이동식 안전체험버스' 과정을 운영한다.

'이동식 안전체험버스'는 세월호 사고 이후 안전종합대책 하나로 시 교육청이 작년 11월에 제작했다.

교육부 '안전교육 7대 표준안'에 따라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저학년(1∼3학년)이 지하철안전, 지진, 화재대피, 소화기 사용, 생활안전 및 동영상 교육 등 6개 과정을 체험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17일 첫 운영엔 송정중앙초 2학년 학생 70여 명과 광주교육과학연구원 업무 담당자 등 교직원 20여 명이 참여했다.

학생들은 생활안전과 지진 발생 시 행동요령, 화재 발생 시 대피요령 및 소화기 사용 방법 등을 직접 체험하면서 위기 상황 대처 능력을 습득했다.

체험교육에 참가한 한 학생은 "땅이 흔들리는 지진 강도를 직접 느껴볼 수 있어 신기했다"며 "화재 상황에서 어떻게 행동하고 대처해야 생명을 지킬 수 있는지 알 수 있어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시 교육청 박치홍 총무과장은 "우리 지역 안전체험시설 부족으로 학생들의 안전체험에 어려움이 많았으나 이동식 안전체험버스 운영으로 안전체험을 쉽게 접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체험중심 안전교육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교육과학연구원 권래용 총무부장은 "4년 전 세월호 참사 및 작년 11월 포항지진, 12월 제천시 스포츠센터 건물 화재사건 등으로 말미암은 수많은 인명 피해 및 막대한 재산 손해를 볼 때, 학생 체험중심 안전교육 강화의 필요성은 말할 나위가 없다"고 강조했다.

이동식 안전체험 교육은 시 교육청이 총괄하고 시 교육청 직속기관인 교육과학연구원이 주관해서 진행된다.

참여를 원하는 학교는 교육과학연구원 홈페이지(gise.gen.g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끝)

출처 : 광주광역시교육청 보도자료

[2018-04-17 15:11]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