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부산 사상구, 지역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 본격착수


사상구(구청장 송숙희)는 이달부터 지역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인 '시공초월 job cafe W+센터(work+center)운영'과 '사상구 청년 벤처타운 일자리+프로젝트' 2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고용노동부 공모 선정사업인 '시공초월 job cafe W+센터(work+center)운영'은 365일 주민에게 찾아가는 일자리 상담과 서비스 제공으로 구인·구직을 연계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사상구에서 직접 수행하며 ▲365일 현장W+센터 운영 ▲구인·구직자 만남의 날 운영 ▲희망+채용박람회 개최 ▲취업성공아카데미 개최 ▲직업훈련학원 연계 취업알선 등을 추진하게 되며 총 2천150명 취업을 목표로 하고 있다.

부산시 일자리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사업인 '사상구 청년 벤처타운 일자리+프로젝트'는 부산벤처타워 건립 등 사상지역 일자리 창출 여건변화에 맞춰 지자체 주도로 청년 실업률 극복을 위해 선제로 대응하는 사업이다.

사상구와 부산벤처기업협회, 부산인재평생교육진흥원이 함께 수행하며 ▲벤처타워 입주업체 1사 1청년고용 더하기 ▲청년 그린벤처 창업 ▲청년일자리지원센터 운영 등 3개 분야 청년 일자리사업 추진을 통하여 총 95명 취업을 목표로 하고 있다.

2개의 지역맞춤형 일자리 창출 예산은 총 3억2천4백여만 원으로 시공초월 job cafe W+센터(work+center) 운영사업에 1억1천341만 원(국비 1억181만 원, 구비 1천160만 원), 사상구 청년 벤처타운 일자리+ 프로젝트 사업에 2억1천111만1천 원(시비 1억9천만 원, 구비 2천111만1천 원)을 투입하며 국비와 시비 2억9천181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송숙희 사상구청장은 "지난해 부산에서 유일하게 S등급 평가를 받은 '시공초월 Job Cafe W+센터(work+center)운영' 사업을 통해 올해도 2천 개 이상 일자리를 창출하고 '사상구 청년 벤처타운 일자리+ 프로젝트'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청년 일자리 창출에 포커스를 맞춘 사업으로, 청년실업률 해소의 마중물 역할을 다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끝)

출처 : 부산사상구청 보도자료

[2018-04-17 15:58]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