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인천공항, 이웃 어린이들의 문화 멘토가 되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일영)는 지난 15일 오후 인천시 중구 소재 지역 아동센터인 중구드림스타트센터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각종 전시와 공연을 체험하는 문화멘토링 봉사활동을 시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자원봉사활동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문화생활을 누릴 기회가 많지 않은 아이들의 문화 감수성 발달을 돕기 위해 마련됐으며, 인천공항공사 직원이 아이들의 문화 멘토가 돼 하루 동안 다양한 문화체험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문화멘토링에 참가한 아이들은 먼저 중구 차이나타운의 한중문화원을 방문해 중국의 전통 복식과 음식을 체험했다.

또한, 봉사자들로부터 직접 작품설명을 들으며 도예·회화 등의 미술품을 관람해 예술성을 함양하는 시간도 가졌다.

그 이후에는 인천 아트플랫폼을 찾아 어린이 뮤지컬인 '헨젤과 그레텔'을 감상했다.

현대의 감성에 맞도록 새롭게 각색된 어린이 뮤지컬 '헨젤과 그레텔'은 화려한 무대와 신나는 음악, 그리고 역동적인 캐릭터의 등장 등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해 관람하는 아이들이 크게 호응하며 즐거워했다.

인천공항공사 강판석 경영지원처장은 "이번 봉사활동은 경제·문화적으로 소외되기 쉬운 아이들이 예술성을 함양하고 정서적 안정 및 발달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기획됐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이러한 문화 봉사활동을 지속해서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인천국제공항공사 보도자료


[2018-05-16 17:50]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