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김포시, 공중화장실 몰래카메라 특별점검



김포시가 김포경찰서와 합동으로 공원, 터미널, 휴게소 등 다수가 이용하는 공중화장실 48곳에 대한 몰래카메라 설치 여부를 점검했다고 14일 밝혔다.

시와 경찰서는 점검의 효율성을 높이고자 이상 감지 시 소리 또는 진동을 내는 몰래카메라 전문 탐지장비를 활용해 화장실 내부를 1차 탐색 후 렌즈형 기기로 의심장소에 대한 정밀 탐색을 진행했다.

점검결과 48개소 전역에서 몰래카메라 설치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울러 점검단은 몰래카메라 촬영 범죄를 예방하고자 '불법촬영 범죄 적발 시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하고 신상정보공개대상자가 됩니다'라는 스티커를 부착해 범죄의 심각성을 경고했다.

김포시 관계자는 최근 공중화장실 내 몰래카메라 설치로 악성 범죄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어 시민 불안감이 해소를 위해 지속해서 점검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끝)

출처 : 김포시청 보도자료


[2018-06-14 15:11]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