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대구시, 치매극복을 위해 지역대학과 함께 앞장선다


대구보건대학교가 대구시 최초로 '치매극복 선도대학'으로 지정돼 작업치료과 등 4개 학과에서 정규교육 과정에 치매교육을 진행한다.

대구시는 6월 20일 대구보건대학교를 치매극복 선도대학으로 지정해 치매관리사업 및 연구의 재원을 다각화했다.

치매극복 선도대학은 정규교육과정 내 치매교육을 포함해야 하며 학생과 교직원이 앞장서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을 위해 노력해 치매극복을 위한 동반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대구보건대학교는 대학 내 간호학과, 작업치료과, 물리치료과, 사회복지과 등 4개 학과에 이론 및 실습이 포함된 구체적 교과과정을 확보한 치매전문 교육과정을 개설해 운영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대구광역치매센터는 해당 교과에 치매에 대한 전문적이고 최신정보가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할 예정이다.

또한 대구보건대학교는 대상학과의 동아리들과 협력해 대구시 치매관련 홍보 및 봉사에 참여해 대학생의 치매 인식개선 및 봉사정신을 함양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6월 1일 작업치료과 봉사모임이 중심이 돼 대규모 캠페인을 개최했으며 교내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치매 올바른 정보 전달을 위한 치매상식퀴즈, 국가치매사업홍보를 위한 가두캠페인을 열었다.

대구시 이영옥 보건복지국장은 "지역사회 내 대학교가 대구치매사업의 선두에서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것에 기대가 크며 대학생 특유의 창조적이고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치매친화적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끝)

출처 : 대구광역시청 보도자료

[2018-06-20 11:16]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