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보은군, 가족친화 직장을 만들기 위해 '가족의 날' 운영



보은군은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해 매주 수요일을 '가족의 날'로 지정해 이달 18일부터 운영한다.

군은 일과 가정이 양립하지 못해 한쪽에서 소위 독박 양육을 하는 것이 출산할 수 있는 가임기 여성이 출산을 기피하는 원인 중의 하나로 인식하고 공동양육과 자기개발을 위해 매주 수요일을 '가족의 날'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군은 주민의 재산과 안전에 관련된 업무를 보는 일부 직원을 제외한 모든 직원은 매주 수요일 정시출근·정시퇴근하게 되며 회식과 늦은 시간 회의도 금지 되게 된다.

보은군에 근무하는 현민정(39세) 씨는 "6살 된 딸 아이 1명이 있는데 남편도 같이 일을 하다 보니 저녁 늦게 돼서야 아이를 어린이집에서 데려와 항상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제는 매주 수요일 평소보다 일찍 자녀를 데려올 수 있게 돼 마음이 한결 가볍다"고 말하며 이번 군의 방침을 반겼다.

보은군 관계자는 "이번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조치로 남은 시간에 자기개발에 힘쓰고 건전한 가정생활을 영위해 활기차고 창의적인 사고를 가진 공직자가 많이 나와 이들이 군정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끝)

출처 : 보은군청 보도자료


[2018-07-13 14:00]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