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밀양시, 2018 밤나무 해충 항공방제 실시



밀양시는 농촌 인력부족과 생산성 악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밤나무 생산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오는 26일과 27일 산림청 중형헬기(AS-350)를 지원받아 2018년 밤나무해충 항공방제를 시행한다.

이번 주요 방제 해충은 주로 종실에 해를 가하는 복숭아명나방으로 방제지역은 단장면 사연리 등 15개 리 340ha의 밤나무 재배지로 약제는 전액 밀양시에서 지원한다.

1981년부터 산림청 헬기를 지원받아 시작한 밤나무 해충 항공방제는 매년 밤나무 생산지에 대해 시행하고 있으며 방제약제는 양봉농가를 고려해 가급적 벌에 독성이 없는 약제를 사용한다.

방제기간은 우천 등 기상 상황 등으로 순연될 수 있으며 방제시간은 오전 6시∼11시까지로 살포시간에는 양봉농가, 양잠, 양어, 목축농가 등에 사전 및 실시간 문자메시지가 발송된다.

방제대상지 주변 일반가정에서는 빨래를 실내에서 건조해야 하며 농사일은 가급적 방제가 완료될 때까지 피하도록 해 약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하다.
(끝)

출처 : 밀양시청 보도자료


[2018-07-13 14:13]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