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광주광역시 남구,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 조성' 본격화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지역 청소년들이 미래의 지식과 기술, 직업을 미리 체험하고 자신의 미래를 설계해 나갈 수 있도록 광주시교육청에서 추진하는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 건립' 유치에 나섰다.

13일 남구에 따르면 김병내 구청장은 최근 열린 간부회의에서 시 교육청에서 구상 중인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 건립'과 관련해 해당 시설이 남구 관내에 조성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대응을 주문했다.

광주지역 청소년들에게 미래 기술 체험의 기회를 제공, 지역의 청소년들이 혁신적으로 급변하고 있는 현 상황에 대해 적극 대응하는 능력을 키우고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서다.

또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가 반드시 필요한 시설이기는 하나 이를 남구에서 자체 건립할 경우 많은 예산이 소요돼 열악한 남구의 지방재정에 어려움이 가중될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남구는 광주를 대표하는 교육도시이자 정부로부터 문화교육특구 지정을 받은 뒤 각종 교육 인프라를 확충한 장점을 최대한 살려 관내에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가 조성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남구가 유치에 나선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 건립' 사업은 장휘국 교육감의 공약사업으로 사물인터넷을 비롯해 드론, 로봇, 코딩, 가상현실, 3D 프린팅 등 차세대 유망산업으로 각광받는 다양한 미래 기술을 미리 체험할 수 있는 것을 핵심으로 하고 있다.

김병내 구청장은 "광주시교육청과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를 남구에 유치해 4차 산업혁명 교육의 초석을 다지고 우리 지역 청소년들이 미래의 대한민국을 이끌어 나가는 우수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구는 광주시교육청의 '4차 산업혁명 진로 체험센터' 유치에 성공할 경우 해당 시설 인근에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이론 교육 등을 실시하는 지원시설을 건립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끝)

출처 : 광주광역시남구청 보도자료



[2018-07-13 14:24]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