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가스공사, 일회용품 없는 친환경 지역사회 만들기 앞장



한국가스공사(사장 정승일)는 9월 13일 대구 신용보증기금 본사에서 혁신도시 소재 3개 공공기관 및 동구청이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및 친환경 생활문화 확산을 위해 '혁신 Green Zone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가스공사 백남웅 안전품질처장, 신용보증기금 장왕순 업무지원부장, 한국산업단지공단 최윤근 경영지원실장, 대구 동구청 이순동 경제복지국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혁신도시 일대 '혁신 Green Zone' 지정 및 재활용 수거함 설치, ▲매주 수요일 'Green Day' 지정 및 일회용품 줄이기 운동 시행, ▲환경 협업과제 발굴 등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가스공사는 앞으로 환경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인근 상가 및 주민 참여를 적극 유도하고 지역사회의 공감대를 형성하는 데 다각적이고 선도적인 활동을 추진함으로써 친환경 사회 실현에 기여해나갈 계획이다.
(끝)

출처 : 한국가스공사 보도자료



[2018-09-14 17:50]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