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AsiaNet] 제18회 세계겨울도시시장회의, 선양 개최


-- 녹색 개발에 대해 논의하고자 41개 도시가 선양에서 재회

제18회 세계겨울도시시장회의

AsiaNet 75194

(중국 선양, 2018년 9월 14일 AsiaNet=연합뉴스) 제18회 세계겨울도시시장회의(World Winter Cities Association for Mayors Conference, WWCAM 회의)가 2018년 9월 12일 선양에서 열렸다. 선양 시 정부에 따르면, 올해 회의에 30개국 13개 도시 단체와 52개 상공 회의소 단체를 초청했다고 한다. WWCAM은 “겨울 도시, 더 나은 삶”이라는 주제로 겨울 도시의 기획과 건설 관리 및 스마트 도시의 건설과 녹색 개발에 대해 탐색했다. 또한, WWCAM은 전 세계 곳곳의 개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혁신을 도모하는 한편, 겨울 도시 간의 교류와 협력을 도모할 예정이다.

1982년 일본 삿포로에서 제1회 회의를 개최한 WWCAM은 그 후 36년간 2년마다 개최됐다. WWCAM 회의는 지난 과거의 성공을 바탕으로 회원 도시의 한계를 극복하고, 5개 대륙에서 공통된 문제에 직면한 나라의 겨울 도시 대표를 따뜻하게 초청해 전 세계 도시 간의 교류에 새로운 활력을 촉진한다.

솔트레이크시티 경제개발부 부장 Lara Fritts는 회의에서 “위도와 고도가 높은 도시는 더 심각한 난방, 교통 및 환경 문제에 직면한다”라며 “솔트레이크시티는 2040년까지 지역 전기 수요를 지원하고자 100% 재생에너지를 사용하고, 온실가스 배출량을 80% 감축해 모든 시민이 추운 겨울에도 상쾌한 공기를 마실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솔트레이크시티의 자원 계획에서 영감을 받은 선양 시 정부는 석탄에서 재생에너지로 전환하기 위해 우리 도시와 깊고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올해 회의에서는 일본 삿포로, 한국 서울, 캐나다 밴쿠버 및 프랑스 클레르몽페랑을 포함해 15개 도시의 시장이나 대표가 각 도시의 경험과 성과를 소개했다. 또한, 품질과 효율성이 더욱 높은 새로운 스마트 도시 건설 및 더욱 지속가능한 발전이 가능한 녹색 도시 개발과 관련해서 제안했다.

미국의 Ambo 그룹, 일본 삿포로 상공회의소, 핀란드 Orrin 그룹, 유럽 연합 상공회의소, 선양 Board 그룹 및 선양 관광 단체 등을 포함해 18개국에서 48개 사업 협회와 랴오닝의 60개 관련 기업이 겨울도시사업협력회의(Winter Cities Business Cooperation Meeting)에 참석하고, 약 150명이 이 회의에 합류했다. 이 회의에서 20개가 넘는 해외 기업과 50개가 넘는 중국 기업이 관광사업, IT, 환경 보호 및 기타 분야와 관련해 1:1 프로젝트 교류를 했다.

“더 나은 삶 구축”이라는 슬로건은 더 나은 삶을 향한 세계인의 소원과 진심 어린 추구뿐만 아니라, ‘도시 관리’라는 피할 수 없는 역사적 책임까지도 명확하게 제시한다. 선양 시장 Jiang Youwei는 선양이 다른 도시와의 의사소통과 교류를 강화하고, 실용적인 협력을 심화하며, 선양의 지속가능하고 건강한 발전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여러 도시 시장과 상공회의소 대표들은 선양과의 의사소통을 강화하고, 국제 문화관광산업 프로젝트를 활발하게 발전시키며, 정밀한 도시 계획, 섬세한 개발 및 린 경영(lean management)의 경험과 성과를 공유하고자 하는 의사를 밝혔다.

자료 제공: 선양 시 정부(Shenyang Municipal Government)

이미지 링크:
http://asianetnews.net/view-attachment?attach-id=319339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출처 : 아시아넷 보도자료


[2018-09-14 21:28]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