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장흥군, 2018년산 공공비축 미곡 6천632톤 매입



전남 장흥군은 2018년산 공공비축미 6천623톤(16만5천820포대/40㎏)을 12월까지 매입한다고 밝혔다.

올해 매입 규모는 전년 대비 13%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입대금은 올해 우선 지급금을 지급하지 않는 대신 중간정산금(포대당 3만 원)을 농가가 수매한 달의 말일 내 지급한다.

최종정산은 쌀값이 확정된 이후부터 연말까지 진행된다.

군은 공공비축미 매입계획에 따라 지난 5일 관계자 회의를 개최하고 전년과 달라진 점을 중점 홍보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요 달라진 점은 친환경 벼 시범매입(1만 포대)은 1등급 기준으로 합불 판정과 농약잔류검사 등을 실시하며 특등가격으로 매입한다.

농약 검출 농가는 인증취소는 물론 5년간 매입대상에서 제외된다.

또한 품종 검정제를 도입 타 품종이 20% 이상 혼입된 농가에 대해 5년간 매입대상에서 제외된다.

공공비축미 출하 시 톤백 포대(800㎏)는 헌 포장재가 사용이 금지되고 소형포장재(40㎏)의 경우 지난해 사용분만 올해 1회만 재사용할 수 있다.
(끝)

출처 : 장흥군청 보도자료



[2018-10-11 16:46]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