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서울 한성백제박물관, 직장인과 전문가를 위한 야간 강좌 운영



서울 한성백제박물관(관장 이인숙)은 직장인과 전문가를 위한 인문학 역사문화강좌 '한국 고대의 생활 문화 탐구 2'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18일~11월 22일 매주 목요일 진행되는 이번 강좌는 '제11기 직장인을 위한 야간 연구 과정'으로 총 6회 진행될 예정이다.

'직장인을 위한 야간 연구 과정'은 역사 분야 종사자 및 교사, 대학생·대학원생 등 성인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심화 교육프로그램으로 역사문화 분야 전문가로서의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

일반 직장인들도 참여할 수 있도록 퇴근 이후 저녁 시간에 운영되며 평일 9시까지 운영하는 특별전시도 관람할 수 있다.

이번 하반기 제11기 과정은 상반기에 이어 '한국 고대의 생활 문화 탐구 2'를 주제로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강좌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 전통 천문학' 강의를 시작으로 '삼국시대의 동물상과 식생활', '백제의 궁원', '신라의 의학과 약', '백제의 도성과 건축', '삼국시대 무기' 등 다양한 분야의 고대 생활 문화에 대해 알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을 기대한다.

강좌는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2시간에 걸쳐 진행되며 일반 시민(성인) 50여 명을 대상으로 총 6회 무료로 운영한다.

교육 수강생 접수는 16일까지 인터넷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 또는 한성백제박물관 교육홍보과 사무실 방문을 통한 사전 등록으로 진행되며 교육 당일 현장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한성백제박물관 교육홍보과(02-2152-5833)로 문의하면 된다.

이인숙 한성백제박물관장은 "한성백제박물관은 고대사, 고고학 전문 박물관으로서 서울의 선사, 고대 역사와 문화 복원을 위한 조사와 연구 및 전시를 하고 있으며 그 성과를 학계에 알리고 시민들과 공유하기 위해 전문가를 위한 심화한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역사 분야 종사자 및 역사에 관심 있는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끝)

출처 : 서울시청 보도자료



[2018-10-12 15:01]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