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인쇄
안양시, 청년가게 3호점 '행복한 집' 개점



경기 안양시(시장 최대호)가 이달 1일 자 조직개편으로 '청년정책관'을 신설한 가운데 '청년생각'이 창업한 청년가게 3호점 '행복한 집'이 8일 안양 범계 문화의 거리에서 오픈했다.

청년 활동을 지원하는 비영리 단체 청년생각은 청년층(19세∼39세)을 대상으로 한 문화 활동과 자기계발, 일자리와 창업지원, 사회공헌 등을 지원하고 기성세대와 청년층을 멘토와 멘티로 연결하는 인적 네트워크를 구성하는데도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특히 청년이 창업할 수 있도록 창업컨설팅, 마케팅 등을 지원해 자체 청년가게 인증패를 전달하고 있으며 이번에 3호점 개점을 맞이했다.

이날 개소식에 참석한 시 관계자는 창업이 있기까지의 노고를 격려했다.

시는 이처럼 청년층이 중심이 된 단체에 대해 지속적인 소통과 도움의 손길을 전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청년가게 개점 축하와 함께 늘 청년이 찾아오는 안양이 될 수 있도록 청년층과 수시로 소통해 청년 공감 정책을 펼치는 데 주력하겠다고 전했다.
(끝)

출처 : 안양시청 보도자료



[2018-11-09 17:22]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